menu



2007년 6월

아이폰OS 1.0을 탑재한 아이폰 출시! 스마트폰계의 혁신!

그런데 스마트폰은 피쳐폰과는 달리 배터리 소모가 몹시 빠름. 아이폰은 배터리 일체형이라 타격이 크지만 사용자들은 개의치 않음. (※ 한국은 2009년 11월 아이폰3GS 출시가 최초 출시.)

"아이폰은 충전기를 들고다닐 가치가 충분하거든요?"


2008년 7월

아이폰OS 2.0 공개! 앱스토어 추가로 혁신을 거듭함.

어? 근데, 이상하게 배터리가 빨리 닳는 현상 발생. 애플의 고질병 배터리 누수 본격적으로 드러남.


2008년 9월

아이폰OS 2.1 업데이트.

 "Significantly better battery life for most users."

"이전 배터리가 광탈했던 것이 아닙니다! 이후 배터리 사용시간이 늘어나는 것입니다." 감성으로 유저 공략!


2009년 6월

아이폰OS 3.0 공개.

"Lithium-ion polymer battery usage up to 5% better."

"우리는 배터리 효율을 소프트웨어적으로 5%나 향상시켰습니다. 굉장하지 않습니까?"


2010년 6월

iOS 4.0 공개.

"아이폰OS의 명칭을 iOS로 바꿉니다. 그리고 지금부터 아이팟터치 유저들도 업데이트가 공짜입니다! 우리를 찬양하도록 하세요."

이전까지는 아이팟터치 유저들은 돈내고 OS업데이트함 ㅋㅋ

업데이트 후 배터리 광탈 현상 다시 발생.

"와이파이 꺼놓으면 배터리 광탈 어느정도 방지 되거든요? 그리고 학교랑 회사에 충전기 들고가서 충전하면 되거든요?"


2010년 9월

iOS 4.1 업데이트.

"Improved battery life across the board"

그러나 업데이트 후에도 여전히 광탈.


2010년 11월

iOS 4.2 업데이트.

"Improved battery life across the board"

근데 4.2.1 업데이트 이후 아이폰 언락하면 배터리가 파워 광탈.


2011년 10월

iOS 5.0 공개.

"200여가지 새로운 기능을 숨겨놓은 iOS5.0을 소개합니다. 참고로 Siri라는 최신기능은 최신형 모델에서만 사용 가능합니다. 단말기를 새로 구매하세요. ㅎㅎ"

"아아 하지만 배터리 광탈 문제는 신, 구 모델 상관없이 해결하지 못했습니다!"

5.0 업데이트 이후 배터리가 씹광탈한다는 불만 폭주.


2011년 11월

iOS 5.0.1 업데이트.

"배터리 광탈 버그 수정. 다시 한 번. -Apple"


2012년 3월

iOS 5.1 업데이트.

광탈이 전혀 해결되지 않았던 것으로 드러남. 5.1에서 다시 버그 수정했다고 주장.


2012년 9월

iOS 6.0 공개

업데이트 후 광탈의 느낌이 나기전에 애플이 "새로 장착한 4G 모듈이 전력소모가 심하다."라고 궁색하게 선수침.


2013년 1월

iOS 6.1 업데이트.

과거의 배터리 씹광탈 고대로 재현.


2013년 2월

iOS 6.1.2 업데이트

캘린더 배터리 버그 수정 선언함.


이후 iOS 업데이트 예상.

[iOS x.0 발표] → [iOS x.1에서 배터리 광탈]

 → [급하게 n.1.1 발표하고 문제 해결해다고 설레발]  [x = x+1 하고 처음으로 돌아가 무한반복]


끝.

퍼가지 말고, 링크로 공유하세요. 자세한 건 공지에.

  1. 공감 100% ㅋㅋ

    anonymous 2013.04.09 10:29   link delete reply
  2. 비밀댓글입니다

    2013.06.11 10:12   link delete reply
  3. 아이폰 배터리 용량좀 늘료~1400이 뭐야! 갤럭시는 3000넘자나

    익명500 2013.06.11 10:13   link delete reply
    • "자사 제품 대비 50% 배터리 성능 항샹" <- 이런식인데, 이미 다른 회사는 저 멀리 가있는 상황.

      link delete 2013.09.22 23:26 신고 Favicon of https://blog.jinh.kr JinH
  4. 뭔개솔이지..소설을써놨구만

    ㅋㅋㅗ 2013.09.17 21:37   link delete reply
    • 어휴 앱등이 냄새가 진동을 하는군!

      사실을 말해줘도 지랄이네

      link delete 2013.09.21 21:42 익명603
    • 소설이라고 주장하고 싶으면 마음껏 하셈.
      눈감고 귀닫은 이에게는 안타까운 일이지만... 이 소설 장르가 논픽션이라는 것만은 알아두셈.

      link delete 2013.09.22 23:21 신고 Favicon of https://blog.jinh.kr JinH
  5. iOS7에서도 어김없이 문제가 발생하는 군요 ㅋㅋ

    iOS7 업그레이드해보니…"편한데 배터리 취약"
    이전 버전보다 배터리 소모량 20% 이상 많아져…안정성 확보도 숙제
    http://news1.kr/articles/1172505

    해결법이 웃긴게 언어설정을 한번 다른 언어로 돌린 후 다시 원 언어로 돌아오면 괜찮아진답니다
    iTunesStored 프로세스 문제라더군요

    익명603 2013.09.21 21:42   link delete reply
    • 매번 배터리 성능이 향상됬다고 발표는 하는데도 써보면 묘하게 빨리닳는단 말이죠.

      link delete 2013.09.22 23:23 신고 Favicon of https://blog.jinh.kr JinH
  6. 영어문구 의역이 심하네.
    웃기려고 그런건가?

    마리모 2014.01.07 19:09   link delete reply
  7. 확실히 편하다. 이미 나같은 공돌이들에겐 아이폰이나 갤럭시나 똑같이 편하지만, 부드럽게 넘어가는 아이폰 특유의 터치감이 정말 맘에 든다. 근데 배터리가 조루다. 심각하게 조루다. 잘생겼는데 개 조루다. 예를들어 길찾기 서비스를 이용해서 목적지에 도착하고 나면, 파워를 찾아 충전하지 않는이상 배터리가 없어서 목적지에서 출발지로 돌아올 수가 없다. 심지어 배터리는 내장형이라 뭘 어떻게 준비할 수도 없다. 파워포인트를 찾길 바라며 가는 수 밖에.. 나는 어쩔 수 없이 약도를 그리면서 다니곤 한다. 빚좋은 개살구, 조루 원빈 같은 아이폰은 이번 약정이 끝나면 더이상 쓰지 않을 생각.. 그리고 나의 앱들은 다 날아가겠지 ㅠㅠ 그래도 아이패드는 생각보다 쓸만해서 이걸로 앱을 유지할 예정. 결론은 아이폰은 길찾기하면 개조루, 곧 다른폰으로 갈아탈 예정

    로말도 2015.01.24 09:44   link delete reply
    • 이 글을 쓴지 벌써 한참 시간이 지나 본인도 안드로이드 폰을 쓰게 되었지만... 그저 아이폰보다 나을 뿐 쓰다보면 모자라긴 매한가지...
      개인적으론 GPS로 운동거리를 트래킹할 때나, 대중교통으로 몇시간씩 장거리 이동할 때 특히 부족함을 느낍니다.
      그래도 아이폰쓰던 시절엔 그런 부족함을 느낄 겨를도 없이 꺼저버렸다는 걸 생각해내며 위안 중 ㅎㅎ

      link delete 2015.01.24 22:30 신고 Favicon of https://blog.jinh.kr JinH

퍼가지 마세요...
링크로 공유하세요 ㅠㅠ
부탁할게요 ^_<~*

test 3-1

test 3-2

test 3-3

test 4-1

test 4-2

test 4-3

모든 글 보기
공지
방명록
Share to...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밴드 공유

Follow & Contact

Facebook

Twitter

Mail

RSS 구독

2007-2016 © JinH